공성하 배우, 영화 ‘신사: 악귀의 속삭임’ 주인공으로 관객들과 만남 예고!

2024.06.14 관리자
언론보도 160

배우 공성하, 영화 ‘신사: 악귀의 속삭임’으로 무한 캐릭터 변주


공성하, 제2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상영작 ‘신사: 악귀의 속삭임’ 주인공 낙점!

공성하, 제77회 칸 영화제 필름마켓 출품작 ‘신사: 악귀의 속삭임’으로 스크린 찾는다 

------------------------------


배우 공성하가 제2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상영작 ‘신사: 악귀의 속삭임’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공성하가 주연을 맡은 ‘신사: 악귀의 속삭임’(감독 구마키리 가즈요시)은 일본의 폐신사로 답사를 갔던 대학생 3명이 사라지고 박수무당(김재중 분)과 그의 대학 후배(공성하 분)가 그들을 둘러싼 악귀의 정체를 파헤치는 오컬트 호러 영화다.


극 중 공성하는 자신 앞에 닥친 기괴한 일들을 해결하기 위해 한국에 있는 대학 선배 박수무당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인물로 등장해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끌어갈 전망이다.


공성하는 영화 ‘첫 번째 아이’, ‘흔적’, ‘악인전’, ‘특별시민’, ‘단발머리’ 등을 통해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드라마 ‘닥터슬럼프’,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와요’,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등 다양한 작품에서 장르를 넘나드는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과 몰입감 넘치는 연기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영화, 드라마, OTT 작품까지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무한 캐릭터 변주를 써내려가고 있는 배우 공성하가 영화 ‘신사: 악귀의 속삭임’에서 보여줄 새로운 매력과 색다른 캐릭터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공성하의 활약이 기대되는 영화 ‘신사: 악귀의 속삭임’은 제77회 칸 영화제 필름마켓에 출품됐으며, 오는 7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를 통해 처음 공개된다.


<2024/6/14 = 길스토리이엔티 보도자료>



More